출근길에 나를 보면 항상 꼬리치는 녀석이 

오늘은 알록달록한 상의에 청바지를 입고 있었습니다. 


그 모습이 귀여워 카메라를 가방에서 꺼냈더니, 

공업사 주인아저씨가 처음에는 의아하게 쳐다보셨습니다. 


이내 웃으시며,


- "하하하 모델 됐네..." 


저도 웃으며 가볍게 목례를 드렸습니다. 

- "개가 옷을 입었길래요...?^^"


아저씨는 지극히 당연한 말씀을 하셨습니다. 


- "개도 추우니까..." 



[꼴찌가 포착한 오늘의 사진] 

꼴찌네작업실 _ 출근길 2016.10.17  




신고

[오늘의 사진] 가을 산책

꼴찌닷컴 시즌3/TODAY's PHOTO 2015.11.16 17:30 Posted by 꼴찌PD 꼴찌PD


둘레길을 걷는 강아지의 발걸음마저... 

신고



낙엽을 밟는 빗소리가 차다.

 

신고

 

수능시험생 여러분! 한 해 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.

결과에 집착하지 마시길.

 

학창시절 꼴찌였던 저도 잘~ 살고 있답니다^^ 

공부도 하나의 재능일 뿐,

설령 결과가 나빠도 절대 상심말기!

 

우리 삶의 속도와 방향은 저마다 다른 거니까요^^

 

알 이즈 웰~

 

신고


 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