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지울수록 번지리라" 


일본군 '위안부' 피해자 문제의 정의로운 해결을 위한 제 1253회차 정기 수요집회에서 어느 고등학생이 든 푯말. 




꼴찌가 기록한 다큐멘터리 감상하기 


<소녀상의 그림자가 된 사람들>


신고


 

티스토리 툴바